ThinkPad X1 Carbon과 ThinkVision M14 – 최고의 사무용 노트북과 휴대용 모니터

 
스마트폰이 아직 존재하지 않았던 필자의 고등학생 시절 최고의 휴대용 음향기기는 소니 워크맨와 디스크맨이었다. 영원히 인기 있을 것 같던 소니 워크맨도 애플 아이팟이 나오며 아성이 깨졌다. 아이팟은 아이팟 터치에 이어 아이폰으로 진화했고, 이제 출근길에 음악을 스마트폰이 아닌 워크맨이나 MP3 플레이어로 듣는 사람은 아무도 없다.
 
소니 워크맨은 1978년 처음 출시되었고 2015년 단종되었으니 38년간 존속했다. 애플 아이팟은 2001년 출시, 2017년 사실상 단종되어서 17년간 존재했다. 이걸 보면 첨단 기술을 가진 온갖 다국적 기업이 격돌하는 전자기기 시장에서 단일 브랜드로 장수하기가 얼마나 어려운지 알 수 있다.
 
필자가 좋아하는 씽크패드(ThinkPad) 노트북은 2021년 현재까지 29년간 장수하고 있다. 1992년 미국 IBM사가 출시한 후, 2005년 중국 레노버(Lenovo)사에 인수되는 우여곡절이 있었지만, 기기 연구 개발은 변함없이 일본의 야마토 연구소(Yamato Labs)라는 곳에서 하기 때문에 브랜드 명성을 유지할 수 있었다. 아래 사진은 씽크패드 20주년 기념으로 레노버사가 제작한 연표이다.
 


 

씽크패드 노트북은 멀티미디어 작업에 장점이 있는 애플 맥북과 달리 사무용으로 특화되어 있다. 대표 울트라북 모델인 ThinkPad X1 Carbon 9세대는 미국의 저명한 IT 매체인 PC Magazine 리뷰에서 Dell사의 Latitude 7420이나 Apple MacBook Pro 16-inch를 제치고 4.5점으로 최고 평점(Outstanding)을 받기도 했다.
 

 

1. 씽크패드 X1 Carbon 9세대 사양 선택과 구매 방법

씽크패드는 애플 맥북 처럼 공식 홈페이지에서 사는 게 가격이나 옵션 선택, AS 면에서 좋을 때가 많다. 레노버 공홈에서는 할인 쿠폰을 기본으로 주는데, X1 카본 9세대의 경우 보통은 14%, 아주 좋을 때는 20%정도의 쿠폰을 얻을 수 있다.
 
현재는 씽크패드 29주년 세일을 하고 있어서 좋은 할인 쿠폰 구하기 좋은 시점이다. 추후 블랙프라이데이나 연말 때에도 특별 쿠폰이 잘 나온다. 이런 할인 쿠폰들을 잘 챙기면 다른 온라인 마켓에서보다 확실히 싸게 살 수 있다.
 
공홈에서는 컴퓨터 스펙을 자세히 선택할 수 있는 커스텀 PC도 주문할 수 있는데, 주문 후 배송완료까지 길게는 2달 걸려서 추천하지 않는다. 필자도 X1 Carbon 커스텀 주문했다가 3주 만에 취소하고, 대신 당일 출고 제품을 사서 이틀 만에 받았다.
 
X1 카본은 램 업그레이드가 불가능하기 때문에(램이 납땜 처리로 붙어있음), 주문할 때 16기가 이상을 고려하는 게 좋다. 스크린 해상도는 4K UHD+와 FHD+가 있는데, 사무 작업 위주로 하고 배터리 사용기간이 중요하다면 FHD+를, 세밀한 멀티미디어 작업을 좋아한다면 4K UHD+ 선택하면 된다.
 
공식홈페이지 구매의 또 다른 장점은 AS 기간이다. 다른 오픈마켓에서 사면 무료 AS 기간이 1년인데, 공홈에서는 3년 AS 제품도 종종 찾을 수 있다.

 

2. ThinkVision M14와 씽크패드 카본 9세대 같이 쓰기

​씽크비전 M14는 썬더볼트나 DP Alt Mode를 지원하는 USB-C에 연결해서 쓰는 휴대용 모니터이다. 디자인이 슬림하고 이미지 퀄리티 면에서 특장점이 있어서 PC Magazine 리뷰에서도 타사 제품과 함께 공동 최고 점수를 받았다.
 


 

씽크패드 X1 카본과 같이 쓰면, 두 기기 스크린 크기가 14인치로 같기 때문에 잘 어울린다. 필자는 알리익스프레스에서 “Nillkin Monitor Stand Riser for Desk”라는 걸 사서 올려두고 썼는데, 엑셀창을 상하로 띄우고 일을 하니 편해서 좋았다.
 


 

씽크패드 X1 카본과 씽크비전 M14 모두 두께가 얇은 편이어서, 14인치용 레노버 노트북 슬리브(Lenovo Select 35.6cm)에 같이 쏙 들어간다. 이걸 공유 오피스에 들고 다니며 썼는데 덕분에 지겨운 사무작업도 즐거워지는 느낌이었다. 아래 구체적 사용 장면과 슬리브로 들고 다니는 모습을 올려 두었다.
 


 

머리 피부의 골치덩이 사마귀 – 검버섯과 비교, CO2 레이저 이용 덩이를 잡고 줄기만 태워 깨끗히 제거

 
얼굴이나 두피의 사마귀 검버섯은 정말 흔한 피부병이다. 노화 자외선 피부마찰 등 사람이면 피해 갈 수 없는 원인으로 발생하기 때문에 유명 할리우드 배우라도 얼굴에 난 걸 볼 수 있다. 아래 좌측 사진의 톰 행크스는 광대뼈 근처 피부에 검버섯을 가지고 있고 우측 사진의 이완 맥그리거는 이마 미간에 사마귀를 떡 하니 갖고 있다.
 


 
검버섯은 자외선 노출 등으로 인해 멜라닌 색소가 피부의 겉면인 표피에서 더 깊은 진피에 걸쳐 생성되어 나타난다. CO2 레이저로 제거를 해도 흐릿한 까만 자국이 남는 경우가 많다. 즉 완전 살색으로 만들기가 아주 어렵다.
 


 
피부 색소(Skin Pigmenation)를 보여주는 피부의 단면. 색소층이 진피(Dermis)까지 이어져 있다.
 


 
상기 사진의 좌측은 입가의 검버섯을 레이저를 제거하기 전이고, 우측은 후인데, 시술 후에도 색소가 옅게 남아 있는 걸 알 수 있다.
 
반면 인유두종 바이러스(Human Papillomavirus) 감염으로 인해 생기는 사마귀(Wart)는 피부에 덧붙어 자라는 경우가 많아 제거가 쉬운 편이다.
 


 


 
금속 핀셋으로 잡아당기고 목 부위만 레이저로 태우면 툭 떨어진다. 목이나 줄기가 없는 평편한 사마귀도 CO2 레이저로 골고루 소작(cauterization)한 후 소독솜으로 닦으면 정상 바닥 피부를 남긴채 없어진다. 아래에 카모마일 의원에서 시행한 두피 사마귀 레이저 제거 장면을 올려두었다.
 


 

얼굴 피부 실 리프팅 – 울쎄라 슈링크 더블로 그리고 안면거상술과 비교, Cog 실 실제 시술 장면

 
피부 노화는 30세 초반부터 진행된다. 나이 외에도 자외선 노출과 흡연은 피부 노화 속도와 연관이 많고, 안 맞는 세정제나 화장품 사용과도 연관이 있다.
 ​
노화된 피부는 두께가 얇아지고 탄력도 떨어지고, 아래 조직과 부착이 약해져서 쳐지기 시작한다. 피하 지방이 줄어 보기 좋은 통통한 얼굴살도 없어진다.
 


 
상기는 피부과학 학회지(Journal of Dermatological Science) 논문에 수록된 사진이다. 동일 인물이지만 좌측 사진이 피부 노화가 훨씬 진행된 모습이다. 담배 흡연이 노화를 가속화했다.
 
이런 얼굴의 전반적 피부 노화를 되돌리기 위해 하는 치료로 ‘하이푸’(HIFU 고강도집속초음파; 울쎄라 슈링크 더블로 등), ‘실 리프팅’, ‘안면거상술’이 있다. 보톡스 필러도 안티에이징 효과의 시술들이지만, 얼굴 전반이 아닌 특정 부위를 표적으로 한다는 데 차이가 있다(eg. 이마 주름 보톡스, 팔자 주름 필러).
 

1) 안면거상술

효과와 지속시간을 보면 안면거상술이 당겨주는 강도도 가장 세고 지속기간도 5~10년으로 압도적으로 오래 간다. 하지만 전신마취에 피부 절개를 많이 해야 해서 각오가 필요하다. 30일 정도 부기가 남아 있을 수 있어서 일상 조기 복귀가 어렵고, 수술 비용도 어마어마 하다. 아래에 실제 안면거상 수술 장면을 올려 두었다(출처 : A Surgical Video by James M Stuzin MD).
 


 

2) HIFU (울쎄라 슈링크 더블로)

HIFU 기계로 하는 시술은 피부 표면에 해를 입히지 않는 초음파 에너지를 사용한다. 피하조직에만 선택적으로 열을 가하고 콜라겐 생성을 유도해서 얼굴을 팽팽하게 만든다. 열 전도 방지를 위해 얼굴과 목에 젤을 바르고, 기계 핸들을 움직이며 시술한다. 아래에 실제 시술 장면을 올려 두었다(출처 : 유튜브 채널 Harley Street Emporium).
 


 
제니퍼 애니스톤 같은 해외 셀럽 들이 즐겨 받는다는 사실이 알려지며 유명해졌다. 그만큼 얼굴에 피도 안나고 안전하지만, 리프팅 효과가 약한 편이다. 지속시간도 3~6개월 정도이다. 게다가 기계값과 유지비(소모품 카틸리지)가 고가이고, 시술 시간도 긴 편이라 치료 비용이 싸지기 어려운 구조이다.
 

3) 실 리프팅 (Cog 실 사용)

 
안면거상 목적의 리프팅 실 시술은 얼굴 측면에 3~4mm 정도 피부 절개를 하고, 실이 고정되어 있는 17cm 정도의 긴 금속 캐뉼라를 피부 아래로 삽입해서 진행한다.
 
피부 아래로 들어간 실이 쳐진 피부를 당겨주고, 시술을 하면서 캐뉼라를 조작해서 얼굴 주름을 잡아주고 있는 하부 고정 인대를 완화시킨다.
 


 
절개 상처가 작아서 따로 봉합술이 필요하지 않다. 실 리프팅에 쓰이는 재료도 외과 수술에 수십 년 사용되던 실을 변형한 거라 안정성이 보장되어 있다. 즉 들어간 실이 염증을 일으키거나 다른 부작용을 일으키지 않는다는 게 긴 세월을 통해 확인되었다.
 
시술 시간이 길지 않고(숙련된 의사라면 15분 정도에 완료), 울쎄라처럼 고가의 장비나 소모품이 필요하지 않다는 것도 다른 장점이다.
 

아이패드 프로 하나로 유튜브 크리에이터 II – (부제) 개업시 필요한 동네 마케팅 방법, 네이버 블로그와 유튜브 채널이 가장 중요

 
중국 정부가 알리바바 텐센트 디디추싱 같은 인터넷 독점 플랫폼 기업을 제재 하면서 관련 주식들이 폭락했다. 미국 시장에도 상장되어 있는 중국판 아마존 알리바바(주식코드 BABA)는 2020년 10월 최고점 대비 딱 반토막이 났다. 사회주의 정부의 반 자본주의성을 드러내기도 하지만, 빅데이터를 소유한 민영기업이 공산당 엘리트를 거스를 정도로 힘이 커졌다는 뜻도 된다.
 
대한민국은 사회주의가 아니라서 정치인의 능력으로 거대 인터넷 기업을 주저앉힐 일은 물론 없겠고, 네이버 카카오 쿠팡, 그리고 같은 민주국가인 미국의 아마존 구글의 생활 지배력은 한동안 문제 없을 것 같다. 동네의원을 하고 있는 필자도 플랫폼 기업의 마케팅 영향력을 매일 느낀다.
 
10여년 전 근무해 보았던 지역 병의원들은 독립 도메인의 인터넷 홈페이지를 가지고 있었다. 무슨 병원 닷컴 혹은 co.kr 로 끝나는. 하지만 현재는 그런 인터넷 주소의, 혹은 티스토리 블로그라도 있는 병의원을 찾기 불가능할 정도이다. 독립 도메인은 네이버나 구글 검색이 잘 안 되고, “검색되지 않으면 존재하지 않는다” 가 되기 때문이다.
 
작은 동네 의원을 시작할 때도 인터넷 마케팅으로 네이버 블로그 개설은 기본이고, 유튜브 채널은 약간 복잡하고 돈이 더드는 옵션이 되었다. 마을버스 방송, 전단지 배포, 아파트 엘리베이터 광고 등은 존재가 희미해지고 있다.
 
7년간 네이버 블로그를, 그리고 2년간 유튜브 채널 운영했던 경험으로 돌아보면, 이런 인터넷 홍보 활동은 외주를 주지 말고, 우선은 사장 본인이, 차선으로는 사업체 내부 직원을 통해 하는 게 낫다. 네이버 블로그도 유튜브 채널도 이미 사설 업체까지 난립한 포화 상태여서, 제삼자가 만들어주는 영혼 없는 내용으로는 비용 낭비가 된다.
 
얼굴 팔려서 싫고, 만들기 어려워보이는 유튜브 동영상도 계속 하다보면 제작이 빨라진다. 요즘에는 아이패드 성능이 좋아져서 루마퓨전(LumaFusion)이라는 앱만 있으면 PC의 프리미어프로, Mac의 파이널컷프로 안 부럽게 되었다. 게다가 SODA 같은 녹화 어플을 쓸 수 있어서, 개인방송용 LED 조명도구 없이도 밝게 찍히고, 화장 안 해도 얼굴이 뽀샤시하게 잘 나온다(아래 사진 참고, 출처 – 유튜브 채널 <현서 하고 싶은 거 다해>).
 


 
​아이패드는 자체 카메가가 있고, 삼각대와 기기 홀더(holder)만 구비하면 거치-촬영-편집-업로드 까지 태블릿 하나로 끝낼 수 있다(아래 사진 참조). PC에 DSLR 카메라, 매달 구독해야 하는 비싼 동영상 편집 프로그램(프리미어프로) 등이 필요 없어서 큰 장점이다. 아래는 Manfrotto 삼각대와 Leofoto사 Clamp, Arm으로 거치한 아이패드 모습이다.
 


 
​결론은 규모가 작은 지역 사업체이고, B2C 목적의 마케팅이 필요하다면 인터넷 플랫폼 네이버나 구글(유튜브)을 반드시 껴야 한다는 것이고, 컨텐츠는 경영자 스스로 만드는 게 낫다 이다. 그리고 아이패드라는 훌륭한 크리에이터용 도구도 있다고 첨부하고 싶다. 자세한 거치 방법과 동영상 편집 앱 사용은 아래에 동영상으로 올려두었다.
 


 

얼굴 가슴 등 부위 까맣고 구멍난 혹 – 표피낭종 피부 절개 없이, CO2 레이저 이용, 농 짜내고 낭 껍데기 완전 제거하기

 
피부 시술용 레이저 기기의 발전으로 최소 침습(가장 적게 상처냄)으로 다양한 병변들을 제거할 수 있게 되었다. 표피낭종이 대표적인데, 얼굴이나 흉부 등 부위 피부 밑에 죽은 단백질 찌꺼기를 담고 있는 주머니로 있는 병이다. 아래 사진은 볼에 생긴 표피낭종을 보여준다.

 

 

크기가 손가락 한 마디 정도의 표피낭종을 제거하려면 외과 메스(mes; scalpel)로 1~2cm 정도 피부 절개를 해야 했다. 하지만 CO2 레이저를 사용해서 작은 구멍을 내고, 낭 안에 들어있는 내용물을 짜낸 다음, 빈 껍데기를 구멍을 통해 끄집어내면 최소의 출혈과 흉터로 치료할 수 있다. 아래 논문을 참조하자.

 

 
미용피부학회(Journal of Cosmetic Dermatology)의 연구 논문인데, 47명의 환자를 CO2 레이저 천공(穿孔; fenstration) 표피낭종 제거를 했더니 43명이 한 번에 완치되었다고 한다.
 
표피낭종(Epidermal cyst)은 국내 을지의과대학 논문에 따르면 비색소성 양성 혹 중에 유병율 1위를 차지한다(아래 사진 참조). 이렇게 흔한 피부 낭종을 동네 의원에도 흔히 있는 CO2 레이저로 간단하게 후유증 없이 완치시킬 수 있게 되었다.

 

 
표피낭종을 집에서 자가로 짜서 없애려 하면 크기는 좀 줄지만 완치는 안 되는 경우가 많다. 낭종의 껍데기가 피부 밑에 남아서 다시 안이 차올라 커지기 때문이다. 아래 사진의 (B)에 보이는 하얀 낭종 전체를 들어내 주어야 한다.

 
​​

 
​아래에 CO2 레이저 천공 후 표피낭종 제거 시술 동영상을 올려두었다. 앞 가슴 피부에 위치한 전형적 모양의 표피낭종인데, 처음에 작은 뾰루지 같은 걸 집에서 손으로 짜서 생겼다가 점점 커져서 의원을 방문하게 되었다고 하셨다.

 

 

엉덩이 둔덕 바로 위 종기 치료 – Pilonidal Cyst 모소낭 毛巢囊 절개 배농

 
엉덩이 중앙 상부에 발생하는 모소낭이란 피부 질환이 있는데, 이름이 회화적(繪畫的)이다. 털(毛)이 아래 피부로 파고 들어서 새집 같은 주머니(새집 소巢, 주머니 낭囊)를 형성하는 병이다. 아래 모식도를 보면 잘 이해가 간다(Pilonidal Cyst = 모소낭).

 

 
 
모소낭 질환의 가족 내력이 있거나, 오래 앉아 일해서 엉덩이 부위에 압력이 많이 가해지는 경우, 몸에 체모가 많을 때 잘 발생한다.
https://www.plasticsurgery4cyprus.com/?pageid=90
 
​이 모소낭에 염증이 생겨 농이 차면 겉 피부가 빨개지고 통증을 유발하게 된다. 아래 그림을 참조하자.

 
​​
 
 
고름이 적은 모소낭은 먹는 항생제 치료만으로 완치가 된다. 하지만 염증이 심해져서 바로 누워 잘 때 엉덩이가 아픈 정도라면 절개 배농(Incision & Drainage) 치료를 받는게 낫다.
 
​아래에 서초동 카모마일 의원에서 시행한 엉덩이 종기 모소낭 배액 시술 동영상을 올려두었다. 시술과 항생제 경구약 복용, 항생제 정맥 주사 치료를 병행하니 1주일 만에 완치되었다.